미국의 가상화폐 데이터 분석기업 메사리(Messari)는 ‘Crypto Theses 2022′ 보고서에서 "2022년은 웹 3 시대가 본격적으로 시작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웹 3는 구글, 페이스북, 유튜브 등 거대 웹 2.0 플랫폼들이 크리에이터가 창출한 가치의 대부분을 가져가는 현재의 시스템을 비판하고 창작자들이 플랫폼 운영에 함께 참여하는 크리에이터 경제를 표방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현상은 미술계도 예외는 아닌데요. 세계적인 옥션업체인 크리스티는 NFT 온체인 경매 플랫폼인 ‘크리스티 3.0’을 출시한다고 발표하고 본격적으로 웹 3 세상에 뛰어들었습니다. 크리스티 3.0에는 메타버스 플랫폼인 스페이셜 등이 참여했으며 컬렉터는 크리스티가 자체적으로 구축한 플랫폼을 통해 NFT 경매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크리스티 3.0에서 모든 거래는 이더리움 블록체인에 자동 등록되며 이더스캔을 통해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크리스티는 2020년 초 아티스트 비플의 작품을 6,900만 달러에 판매하였고 2022년 5월에는 에드가 드가의 발레리나 청동 조각 이미지를 4,200만달러에 판매하여 화제를 모은 바 있습니다.